디포렌식코리아(D-Forensic Korea), 몸캠피씽 등 피해 줄이고자 무료상담 시행

 

디포렌식코리아(D-Forensic Korea), 몸캠피씽 등 피해 줄이고자 무료상담 시행

'D-Forensic Korea'는 "이번 추석연휴 (9/11~9/15)를 맞아 더욱이 원활한 의뢰인과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해서 자체 빅데이터 서버 프로그래밍 점검에 나선다“라고 밝혔다.

이어 “24시간 무료상담 플랫폼을 실시 해, 연 인원 총 50여명의 전문인력을 투입해 서비스 품질 상향에 대한 부분을 집중관리 한다“라고 덧붙였다.

D-Forensic Korea는 각종 피싱[개인정보(Private data)와 낚시(Fishing)]사기 범죄, 몸캠피씽 피해자가 급증 추세 및 트래픽 이용 현황 등 빅데이터 분석 기반으로 이번 추석 피해의뢰인과 소통 대책을 계획을 수립해 만전을 기할 계획중에 있다.

이에 따라 D-Forensic Korea는 피해자들의 증거자료, 협박범들의 범행경로 등 의 빅데이터 분석 기반으로 더 차단할 수 있는 소스를 적용할 계획이며,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빅데이터 서버 용량 증설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현재 D-Forensic Korea는 추석 연휴에도 최근 시행 중인 무료상담 24시 3교대 플랫폼의 서비스 또 한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준비도 마쳤다.

특히 추석인사, 선물 등 의 문자메세지로 통해 스미싱 사기도 판을 치고 있으며, 귀향 길에 가지 않고 혼자 남아 있는 몸캠채팅사기 등 의 피싱사기는 모바일을 이용하는 모든 이들이 주의할 필요가 있다.

이런 사건은 모바일 보안에 대한 이해도가 있어야 하기 때문에 개인이 혼자 해결하기 힘든 사건 중 하나 이다. 자신의 동영상이 어디로 유포되었는지 확인도 불가할 뿐 더러 범인의 협박에 조금만 늦어지면 바로 유포되기 때문이다.

이 가운데 D-Forensic Korea 보안팀장은 "스마트폰 보안설정을 강화 해 공신력 있는 백신프로그램을 사용해 휴대전화기에 나도 모르게 설치되었을지 모르는 악성코드를 주기적으로 삭제해주는 것도 피해를 예방하는 방법이다"라고 밝혔다.

이러한 피싱 범죄는 범인을 검거하기 어려울 뿐더러 범인을 검거하더라도 피해금액에 대한 보상은 받기가 어렵다. 중요한 사안은 피해가 발생한 후 오랜시간이 지났다면 피해 회복이 어려운 경우가 많아서 예방법을 익히고 미리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온라인뉴스팀 (online@ciobiz.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