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시큐리티, 고려대의료원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 개발사업' 참여

이석우 펜타시큐리티 대표(왼쪽), 이상헌 고려대의료원 P-HIS개발사업단장(오른쪽)
<이석우 펜타시큐리티 대표(왼쪽), 이상헌 고려대의료원 P-HIS개발사업단장(오른쪽)>

펜타시큐리티시스템(대표 이석우)은 고려대학교의료원 주관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 개발 사업'에 보안 솔루션을 공급한다.

정밀의료는 유전정보, 생활습관 등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 맞춤형 진단·치료를 적용하는 것이다. 불필요한 진료 과정과 비용을 줄여 보다 효율적으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고려대의료원은 정부로부터 P-HIS 개발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다양한 의료 데이터를 통합·분석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병원정보 시스템 구축을 추진한다.

펜타시큐리티는 고려대의료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P-HIS 개발사업에 자사 '펜타 클라우드 시큐리티' 솔루션을 적용한다. 펜타시큐리티의 지능형 웹방화벽 '와플', 암호 플랫폼 '디아모', 인증 플랫폼 '아이사인플러스' 등을 클라우드 환경에 적용한 제품이다. 클라우드로 환자 데이터를 수집·이용하면서 발생할 수 있는 보안문제를 해결한다.

김덕수 펜타시큐리티 신사업본부장은 “의료정보는 중요정보이자 민감정보이므로 일반정보에 비해 보다 엄격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펜타 클라우드 시큐리티' 솔루션은 클라우드 환경에서 의료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해 의료 서비스 산업의 발전과 성장에 역할할 것”이라고 말했다.

팽동현기자 paing@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