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대국민 고지·안내문 전자화 시범사업 공모

KISA, 대국민 고지·안내문 전자화 시범사업 공모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함께 '대국민 고지·안내문 전자화 시범 사업'을 28일부터 공모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국가기관·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한다. 기존 종이 우편 고지·안내문을 전자화하는 시스템 구축을 위해 7개 내외 과제를 선정해 총 10억원 규모를 지원할 예정이다. 공모 접수는 3월 28일까지다.

KISA는 2월 14일 가락청사에서 사업설명회를 열어 상세내용을 안내한다. KISA 전자계약시스템 홈페이지 지원공고 게시판, 알리오 입찰공고 게시판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전자고지 시범사업의 가시적 성과가 도출된 만큼 이번 공모를 통해 정부 예산을 절감하고 국민 편익을 증진하는 시범과제를 선정하여 시범사업의 실효성을 제고하겠다”고 말했다.

KISA와 과기정통부는 지난해 3월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함께 국내 최초 모바일 메신저 기반 전자고지 서비스 '모바일 자동차검사 사전안내문' 발송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전년대비 약 2.8만건의 과태료 부과 감소 효과를 거뒀다.

팽동현기자 paing@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