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크림에듀, AI 학습 분석 서비스로 맞춤형 학습 지원

아이스크림에듀는 최근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학습 분석으로 개인 맞춤형 교육 서비스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아이스크림에듀는 앞서 초등교육 전용 학습기를 활용한 스마트 홈러닝 프로그램 '아이스크림 홈런'을 출시했다.

아이스크림에듀 AI 학습 분석 서비스는 전용 학습기로 수집되는 학습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한다. 수행률과 정답률, 학습 순서와 패턴, 문제풀이 시간, 정답·오답 문항 특성, 안 좋은 습관 등 학습 전 영역에 걸쳐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한다. 학습자 적성과 성향에 적합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이스크림에듀 아이스크림 홈런 학습기. 아이스크림에듀 제공
<아이스크림에듀 아이스크림 홈런 학습기. 아이스크림에듀 제공>

데이터가 많이 쌓일수록 정확하고 의미 있는 결과가 나오는 것으로 고려해 아이스크림에듀는 그동안 전용 학습기로 방대한 양의 학습 데이터를 축적했다. 하루 최대 1400만건 학습 데이터를 수집한다. 사용자 규모 대비 국내 최대 학습 빅데이터 수집 규모다. 다양한 학습 빅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다.

조용상 아이스크림에듀 지능정보기술연구소 전무는 “아이스크림 홈런 학습 분석 서비스로 제공되는 AI 학습 분석 결과를 토대로 담임교사가 학생별 맞춤형 커리큘럼을 설계해 적합한 학습과정을 제안한다”며 “1대1 맞춤형 학습 환경 실현을 위한 첫 번째 단계”라고 말했다.

이어 “수집된 학습 빅데이터에 기초해 학습 성과와 관련된 다양한 예측 서비스를 추가할 계획”이라며 “학생 성적 저하 또는 학습 이탈과 같은 상황을 조기에 감지해 필요한 학습 가이드를 제공하고 학생이 학습과정에서 겪을 수 있는 어려움이나 고충을 해결, 학습목표를 성취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학부모 대상 학습 분석 서비스로 확대도 병행한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