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DX 코리아서 미래전장 특화 통합솔루션 전시

LIG넥스원 대한민국 방위산업전 부스 조감도. LIG넥스원 제공
<LIG넥스원 대한민국 방위산업전 부스 조감도. LIG넥스원 제공>

LIG넥스원(대표 김지찬)은 12일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방위산업전(DX 코리아 2018)'에 참가해 변화하는 전장 환경에 특화된 통합솔루션을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LIG넥스원은 국내 최대 규모의 지상무기 전문 방산전시회 참가를 통해 군이 중점 추진하고 있는 워리어 플랫폼, 드론봇 전투단 등 '5대 게임체인저'에 최적화된 핵심기술을 소개한다. LIG넥스원은 △미래기술 △유도무기 △감시정찰 △통신 △드론봇 등을 주제로 전시장을 구성하고 현대와 미래전장을 아우르는 다양한 첨단 제품군과 관련 기술 홍보에 주력한다.

LIG넥스원은 주요 무인〃 로봇 제품군을 선보인다. 육군 드론봇 전투체계 수직이착륙 무인기를 목표로 민군기술협력 과제로 개발 중인 다목적 무인헬기와 수직이착륙 무인기를 활용한 공격드론, 미래형 보병체계 핵심기술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근력증강로봇 등이 대표적이다.

전시회에 참가하는 해외 국방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수출 전략 제품군으로 꼽히는 2.75인치 유도로켓 '비궁', 중거리 보병용 유도무기 '현궁' 등 유도무기를 소개한다. 대포병탐지레이더-II, 국지방공레이더 등 감시정찰장비와 수출형 SDR(Software Defined Radio) 무전기 등 통신장비도 시연한다. 보안성과 성능을 향상시킨 최신형 피아식별장비(IFF) 모드(Mode)-5도 전시한다.

이외에 '협력업체 전시공간'을 별도 구성해 세계 수준 기술력을 갖춘 제품을 보유하고 있지만 전시회 단독 참가가 어려운 중소 협력업체 판로 개척을 적극 지원한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LIG넥스원이 보유 중인 종합방위산업체로서 기술역량과 미래·현대전에 최적화된 통합솔루션을 국내외 고객과 시민에게 선보이고자 '대한민국 방위산업전'에 참여하게 됐다”면서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세계적 수준으로 발전한 대한민국 최첨단 무기체계 수출 기반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