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 '웹한글 기안기', 상용SW명품대상 공공발주자협의회장상 수상

한글과 컴퓨터 웹한글 기안기. 한컴 제공
<한글과 컴퓨터 웹한글 기안기. 한컴 제공>

한글과컴퓨터(대표 김상철·노진호)가 노플러그인(No-Plugin) 전자정부 구현에 대응하는 솔루션 '웹한글 기안기'로 글로벌 상용소프트웨어(SW)명품대상 공공부문발주자협의회장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웹한글 기안기는 HTML5 표준 기술을 활용해 인터넷 익스플로러 11, 크롬 등 다양한 웹브라우저에서 구동이 가능하다. 한컴오피스 한글을 비롯한 ODF, XML 등 다양한 문서형식과도 높은 호환성을 갖췄다. 다른 솔루션과의 통합이 가능한 개발 구조와 사용자에 맞는 UX도 지원한다.

한컴 관계자는 “웹한글 기안기는 2020년까지 공공기관 웹사이트의 액티브X 완전 폐지 계획에 따라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면서 “이번 수상을 통해 인정받은 기술력으로 시장 확대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컴은 이날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액티브엑스 대안 웹한글 기안기'를 주제로 공공기관과 산업별 전문가 400여명이 참석한 컨퍼런스와 전시에도 참여했다.

글로벌 상용SW명품대상은 상용SW를 개발·보급해 국내 상용SW 산업발전에 기여한 제품을 시상함으로써 글로벌 상용SW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컴이 수상한 공공발주자협의회장상은 사용자 편리성과 범용성, SW 품질을 중점 심사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