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목할 우수 산업기술]폐플라스틱 업사이클링 탄소소재 사업화 기술

폐 플라스틱 업사이클링을 통한 탄소소재 사업화 기술.
<폐 플라스틱 업사이클링을 통한 탄소소재 사업화 기술.>

폐플라스틱 업사이클링을 통한 탄소소재 사업화 기술은 폴리에틸렌이 포함된 폐플라스틱을 분리·추출해 안정·탄화 공정을 통해 얻어진 탄소소재 제조방법이다. 고분자·금속 등 다른 기능성 소재와 융합해 여러 가지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폴리에틸렌·복합물질을 활용한 폴리에틸렌 파우더 제조 기술이 사용됐다. 일정 온도 이상 용매에 폐플라스틱을 녹인 뒤 폴레에틸렌을 추출해 폴리에틸렌 파우더를 제조한다. 용매는 폴리에틸렌 분리 후 재사용이 가능하다. 폴리에틸렌이 포함된 모든 폐플라스틱에 적용할 수 있다.

폴리에틸렌 파우더 탄소 소재 전환 기술도 사용됐다. 제조된 폴리에틸렌 파우더는 안정화와 탄화 공정을 통해 탄소소재로 전환한다. 가교 폴리에틸렌은 파우더 제조 공정 없이 안정화와 탄화 공정을 통해 탄소소재로 전환이 가능하다.

부가가치가 높은 소재로 전환하는 업사이클 기술로, 전기전도도 카본블랙 동등 이상의 기술적 효과와 폐자원을 활용해 원료비를 절감하는 경제적 효과가 있다. 폐플라스틱 발생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환경문제가 심각해 효율적인 처리를 통한 문제해결 필요성에 따라 개발됐다.

기술은 우주항공과 자동차, 스포츠·레저용품, 건축·토목, 전자·로봇, 에너지 저장 소재 등 다양한 응용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