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진화를 한눈에', 대한의료정보학회 춘계학술대회 개최

대한의료정보학회(회장 전상훈)는 14·15일 양일간 삼성서울병원 암병원에서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는 '진화하는 데이터'를 주제로 4개 기조연설로 시작한다. 14일 스티븐 스테인허블 스크립스 인스티튜트 박사가 '디지털 시대에 맞는 헬스케어 리이미징'을 주제로 특별 강연한다.

15일에는 민간표준기구 HL7 대표인 찰스 제프가 'FHIR(EMR 연계 표준) is Love Story'를, 김상헌 네이버 고문이 '빅데이터 시대, 어떻게 미래를 준비할 것인가'를 발표한다.

마지막 기조연설은 제이브드 모스타파 캘리포니아 공대 박사가 '건강 증진을 위한 인간과 기계의 협력'을 주제로 강연한다.

디지털헬스케어, 인공지능(AI), 모바일헬스, 빅데이터 등 15개 세션과 74편의 자유연제, 포스터를 발표한다. 전국 상급종합병원 최고정보책임자(CIO)가 참여하는 '의료정보리더스포럼'과 HL7 코리아가 주관하는 'HL7 아시아 애뉴얼 심포지엄'도 개최한다.

대한의료정보학회 홈페이지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하면 된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