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AI·블록체인 기반 디지털금융플랫폼 출시…금융 사업 본격 드라이브

홍원표 삼성SDS 대표가 4일 서울 잠실 삼성SDS 본사에서 열린 디지털 금융 미디어데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삼성SDS 제공
<홍원표 삼성SDS 대표가 4일 서울 잠실 삼성SDS 본사에서 열린 디지털 금융 미디어데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삼성SDS 제공>

삼성SDS(대표 홍원표)가 인공지능(AI)·블록체인 기반 디지털금융플랫폼 '넥스파이낸스(Nexfinance)'를 공개, 디지털 금융 사업을 강화한다. 삼성SDS는 4일 서울 잠실 본사에서 간담회를 갖고 넥스파이낸스 주요 기능과 금융 사업 방향 등을 설명했다.

넥스파이낸스는 AI, 블록체인, 빅데이터 분석, 지능형 프로세스 자동화 등 첨단 정보기술(IT)을 적용한 디지털금융플랫폼이다. △디지털아이덴티티 △금융컨시어지 △AI 가상비서 △보험금자동청구 서비스 등을 넥스파이낸스에서 제공한다.

디지털아이덴티티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신분증이다.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고객 정보 공유·활용 체계를 구성한다. 통합 본인 인증·통합 로그인·전자서명 기능을 적용해 비대면 금융 서비스 확대가 가능하다. 은행연합회, 생명보험협회, 삼성카드 등에서 도입했다.

AI 가상비서는 보험설계사 개별 업무를 지원한다.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학습한 AI가상비서가 보험설계사 업무 효율성을 높여준다. 삼성증권, 삼성화재 등에서 사용 중이다.

김영권 삼성SDS 팀장은 “금융기관마다 디지털TF를 가동해 디지털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는 분위기”라면서 “블록체인, 대화형AI, 시각형AI, 분석형AI 외 다양한 기술을 추가 연계, 탑재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SDS는 넥스파이낸스를 필두로 금융사업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지난해 SAP 전사자원관리(ERP)를 삼성생명과 삼성화재에 구축한 경험을 바탕으로 보험ERP 시장도 공략한다. 2013년 7월 금융 부문 시스템통합(SI) 사업 철수 발표 후 5년 만에 금융권 공략 의지를 내비쳤다.

유홍준 삼성SDS 금융사업부장(부사장)은 “금융 SI사업 철수 후 신기술과 디지털혁신 기술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며 솔루션 중심 대외 사업을 준비했다”면서 “이미 검증된 기술력과 신기술을 접목한 디지털금융플랫폼 넥스파이낸스 통해 디지털 금융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삼성생명과 삼성화재 그룹 ERP를 구축 완료했다”면서 “성공사례 바탕으로 해외 시장까지 진출하는 성과를 올리겠다”고 덧붙였다.

[전자신문 CIOBIZ]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