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美 GPU 가상화 기업 투자...클라우드 경쟁력 강화

삼성SDS, 美 GPU 가상화 기업 투자...클라우드 경쟁력 강화

삼성SDS(대표 홍원표)는 삼성벤처투자를 통해 미국 GPU 가상화 기술 업체 비트퓨전에 투자했다고 10일 밝혔다. 비트퓨전은 △인공지능(AI) 서비스 △자율주행차 △빅데이터 분석 등 고성능 연산에 필요한 GPU(Graphic Processing Unit) 자원을 가상화해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기술을 보유했다.

GPU는 직렬처리 방식 CPU 대비 AI, 빅데이터 실시간 분석 등 많은 양의 데이터 처리가 가능해 최근 시장 수요가 급증한다. 비트퓨전은 2015년 인텔과 델 출신 연구원이 모여 설립한 미국 회사다. 시스코, VM웨어 등 주요 가상화 기업과 기술을 협력한다. 비트퓨전 기술을 클라우드 서비스에 적용하면 GPU 성능을 2∼4배 높여준다. 비용도 최대 50% 절감시켜 준다.

삼성SDS는 비트퓨전 투자로 클라우드 사업 경쟁력을 강화한다. 아마존, MS, 오라클 등 글로벌 클라우드 사업자들과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 버투스트림, 스팟인스트 등 클라우드 선도기업과 협력해 최첨단 기술을 확보했다.

김호 삼성SDS 클라우드 사업부장(부사장)은 “이번 투자로 비트퓨전의 차별화된 기술을 적용해 삼성SDS 클라우드 사업 경쟁력을 높였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