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보통신, 오직 사람만 보고 채용한다…'스펙태클' 채용 실시

롯데정보통신, 오직 사람만 보고 채용한다…'스펙태클' 채용 실시

롯데정보통신이 16일까지 직무 역량만을 평가하는 '스펙(SPEC)태클' 채용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회사가 2015년 하반기부터 진행한 'SPEC태클'은 학점, 어학점수, 대외활동 등 스펙과 관련된 내용을 일체 요구하지 않는 지원자 능력 중심 채용 전형이다. 전형에는 프로그래밍, UI·UX·디자인, 신사업 기획 부문을 모집한다.

입사지원서에는 이름, 주소 등 기본 인적 사항만 입력한다. 프로젝트 활동 등 직무 관련 역량을 어필하는 포트폴리오를 제출한다.

롯데정보통신, 오직 사람만 보고 채용한다…'스펙태클' 채용 실시

면접 전형은 프로그래밍 직무 경우 '편의점에 쓸 무인 POS 시스템을 구축하시오'처럼 현장에서 주제를 받은 후 직접 해결책을 제시하는 식이다. 지원자와 평가자가 질의응답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전형 내용은 채용뿐 아니라 부서 배치에도 사용한다. SPEC태클 전형으로 입사한 신입사원은 조직 적응, 성과 등 업무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롯데정보통신 관계자는 “3월 상장 추진을 발표하며 4차 산업을 리드하는 기업으로 성장을 다짐했다”면서 “앞으로 정보기술(IT) 관련 핵심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SPEC태클과 같은 능력중심 채용을 확대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