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서비스협회, 공정 하도급문화 정착 선언문 발표...박진국 신임 회장 취임

박진국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 신임 회장(가운데)이 취임 소감을 발표하고 있다.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 제공
<박진국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 신임 회장(가운데)이 취임 소감을 발표하고 있다.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 제공>

정보기술(IT)서비스 업계가 건전한 생태 조성 위해 자정활동을 한다.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는 23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2018년도 정기총회'에서 업계 의견을 담은 자정활동 선언문을 발표했다.

협회는 업계 간 IT서비스 가치를 인정받는 문화를 만들고 IT서비스 산업 건전한 생태계를 조성하자는 차원에서 자정활동 선언문을 낭독했다. 많은 IT서비스 기업이 과업 변경 어려움과 불명확한 요구사항으로 적자에서 벗어나지 못한다. 업계 스스로 공정한 하도급문화를 정착하고 법제도를 잘 지키도록 노력하자는 취지의 선언문을 낭독했다.

협회는 올해 중점 핵심사업으로 공공SW 사업 법제도 규제효과를 분석해 법제도 개선 근거를 마련한다. IT서비스산업 현안문제 합리화 등 IT서비스산업 환경 개선을 최우선으로 꼽았다.

SW·IT서비스제도개선분과와 미래산업지속성장 분과를 발족했다. 각종 산하기구와 협의회에서 회원사와 소통하고 관련 법·제도 개선을 위한 업계 의견을 수렴해 정부에 전달한다.

이날 협회는 신임 회장으로 박진국 아이티센 부회장을 선임했다. 박 신임 IT서비스협회장은 앞으로 2년간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를 이끈다.

[전자신문 CIOBIZ]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