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내부망 백신, 하우리 계약 체결

국방부 내부망 백신, 하우리 계약 체결

1년을 끌어왔던 국방부 내부망 백신 사업자로 하우리가 선정됐다.

하우리(대표 김희천)는 국방부 '2018년 바이러스 방역체계 구축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국방부 백신 사업은 내·외부망으로 분리 돼 사업 공고를 진행했다. 하우리는 내부망 백신 사업에 입찰해 28억3000여 만원으로 계약 체결했다.

하우리는 성능을 향상시키고 보안성을 강화한 바이로봇 신제품으로 사업에 참여했다. 바이로봇은 국방부가 제시한 모든 BMT 평가 항목(기능35항목·성능13항목)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아 사업자에 선정됐다.

김희천 하우리 대표는 “국방부 백신 구축 사업은 국가 안보와 직결되는 중요한 사업이자 항시 북한 해커 표적이 되는 위험성이 존재한다”면서 “하우리는 제품에 대한 자신감과 국가적 사명감을 가지고 참여해 국방부 백신 사업자로 재선정 됐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