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기 한미약품 회장 "신약개발 빅데이터 활용, 4차 산업혁명 주도할 것"

임성기 한미약품 회장 "신약개발 빅데이터 활용, 4차 산업혁명 주도할 것"

임성기 한미약품 그룹 회장은 2일 “혁신은 한미의 핵심 DNA”라고 강조했다.

임 회장은 이날 새해 첫 공식일정으로 영업사원 교육장에 참석해 '제약강국을 위한 한미 혁신경영'을 2018년 경영 슬로건으로 제시했다.

임 회장은 “한미 창조와 혁신, 도전은 대한민국이 제약강국으로 도약하는데 밑거름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혁신 없이는 창조와 도전은 물론 생존과 미래도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신약개발에 혁신을 가져올 임상이행연구, 빅데이터를 활용한 시스템 경영이 한미 혁신 중심이 돼야 한다”며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자”고 덧붙였다.

임 회장은 “향후 5년 비전과 발자취가 한국 제약산업 발전사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창립 50주년이 되는 2023년까지, 세상이 깜짝 놀랄만한 일들을 해낼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