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타치 밴타라, 영국 '엑시던트 익스체인지'에 클라우드·오브젝트 스토리지 구축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대표 정태수)은 히타치 밴타라(Hitachi Vantara)가 자동차 사고 관리 회사인 '엑시던트 익스체인지(Accident Exchange)'에 클라우드·오브젝트 스토리지 'HCP(Hitachi Content Platform)'를 구축했다고 12일 밝혔다.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엑시던트 익스체인지는 사고로 손상된 자동차 수리를 관리하면서 사고를 겪은 고객을 위해 대체 차량을 대여한다. 영국에 본사를 뒀다. 2004년 설립됐다. 전통 데이터 관리 방식을 고수하다 최근 HCP를 데이터·비즈니스 프로세스에 통합했다. 보험 청구 데이터 관리를 간소화했다. 관계자와 소통도 효율적으로 만들었다.

HCP 솔루션은 오브젝트 스토리지, 파일 동기화·공유, 클라우드 스토리지 게이트웨이, 검색·분석 기능을 결합했다. 데이터 생성 애플리케이션에서 파일을 추출해 각각 청구와 관련된 모든 데이터를 한 곳에 저장한다. 각 고객과 상호작용으로 품질 감사 추적을 보장한다. 데이터를 장기간 보관하도록 설계했다.

히타치 밴타라는 HCP 솔루션으로 향후 시행될 '유럽 일반개인정보보호법(GDPR)' 같은 엄격한 규제에 대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피터 스요베르(Peter Sjoberg) 히타치 밴타라 글로벌 콘텐츠·데이터 인텔리전스 비즈니스 담당 부사장은 “보험·금융 등 규제가 엄격한 산업은 GDPR 같은 새로운 규정에 대응할 직원·예산을 보유했지만 모든 조직이 그렇지는 않다”며 “히타치 밴타라 포트폴리오는 품질에 집중한 데이터 관리에 주력해 GDPR 같은 이니셔티브를 지원을 돕는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