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대학생 코딩 실력 겨룬다…'코드 몬스터' 개최

LG CNS, 대학생 코딩 실력 겨룬다…'코드 몬스터' 개최

LG CNS가 컴퓨터 프로그래밍(코딩) 실력이 우수한 대학생 발굴을 위해 코딩 경진대회 '코드 몬스터(Code Monster)'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전국 대학 전문학사·학사·석사·박사 학위 예정자 가운데 2018년 2월∼2019년 8월 내 졸업이 가능한자로 코딩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코드 몬스터 대회는 온라인 예선과 오프라인 본선 대회로 진행된다. 오는 29, 30일 개최되는 예선은 알고리즘 위주 구현역량을 검증하는 문제가 출제된다. 참가자들은 정해진 시간에 온라인에 접속해 자바(JAVA)·C·C++ 중 한 개 프로그래밍 언어를 선택, 문제를 풀고 소스코드를 업로드하면 된다. 온라인 예선 결과는 심사를 거쳐 다음달 11일 발표한다.

11월 1일 개최되는 본선은 LG CNS 서울 상암DDMC 사옥에서 오프라인 대회로 진행된다. 프로그래밍 역량과 창의력, 문제해결 능력 관련 문제가 출제된다.

1등(1명), 2등(3명), 3등(10명) 수상자에게는 1000만원, 300만원, 100만원 상금이 각각 지급된다. 수상자 포함 상위권 전원에게는 LG CNS 채용 우대와 인턴십, 멘토링 기회도 제공한다. 상위권 가운데 선발을 거쳐 졸업 후 입사를 조건으로 학기당 300만원 장학금을 지급한다.

참가를 원하는 대학생은 사이트(http://codemonster.lgcns.com)에서 오는 27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LG CNS 관계자는 “전공·스펙과 무관하게 오직 소프트웨어 개발 역량으로만 인재를 발굴하는 만큼 청년 취업이 어려운 시기에 좋은 취업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전자신문 CIOBIZ]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