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티스-코트라, '글로벌 파트너링 컨퍼런스' 성료

노바티스-코트라, '글로벌 파트너링 컨퍼런스' 성료

노바티스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와 '노바티스 글로벌 파트너링 컨퍼런스'를 공동 개최했다. 염곡동 코트라 본사와 삼성동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14일, 15일 양일에 걸쳐 진행했다.

행사는 노바티스가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 연구기관과 기술협력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진행됐다. 크리스탈지노믹스, 레고캠 등 바이오벤처사부터 LG화학, 녹십자, 대웅제약 등 국내 제약사, 서울대학교,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등 총 15곳 60여명 관계자가 참석했다.

행사 첫날 노바티스 임원과 바이오벤처기업 파멥신 유진산 대표가 신약 개발 글로벌 협력 전략을 주제로 발표했다. 이튿날에는 국내 제약·바이오기업과 노바티스 일대일 상담이 진행됐다.

방한한 디미트리오스 리조스 노바티스 본사 기술이전 총괄 이사, 앰버차이 중국 노바티스 생명의학연구소 총괄책임자가 노바티스 글로벌 파트너십 전략과 네트워크의 우수성, 협력 노하우 등 성공 사례를 소개했다.

노바티스는 역량 있는 제약〃바이오 벤처기업 발굴과 기술협력 기회를 지속적으로 모색한다. 컨퍼런스를 주관한 클라우스 리베 한국노바티스 대표이사는 “잠재력 있는 한국 기업과의 기술협력은 혁신을 위한 원동력이 된다”며 “국내 기업들과 실질적 기술협력을 이끌어내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두영 코트라 전락사업본부장은 “국내 유망 제약〃바이오 기업 글로벌 생태계 진입을 위한 지원 사업을 펼칠 필요가 있다”며 “더 많은 글로벌 기업과 협력사업을 전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