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S&C, 스틱컨소시엄에 IT서비스 사업 지분 44.6% 매각

한화S&C는 스틱인베스트먼트에서 운용하는 스틱스페셜시츄에이션펀드컨소시엄에 IT(정보기술)서비스 사업부문 지분 44.6%를 2500억원 매각한다고 11일 밝혔다.

한화S&C, 스틱컨소시엄에 IT서비스 사업 지분 44.6% 매각

한화S&C는 10월 중으로 존속법인과 사업부문 법인으로 불적분할 한다. 스틱컨소시엄은 분할 사업부문 법인 일부 지분을 인수한다. 한화S&C는 존속 법인에는 한화에너지 등 계열사 지분과 조직 일부만 남는다.

스틱컨소시엄은 7월 28일 한화S&C 본입찰에 참여해 31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한화S&C는 공정거래법 상 일감몰아주기 규제 법안 취지에 부응하기 위한 방안을 검토했다. 지분 매각으로 분할 법인 대주주 지분율을 낮추고 외부 투자자 사업관리 역량을 활용한 IT사업 발전을 모색한다. 지분 일부 매각 후에도 분할된 신설법인 대주주 지분율을 낮추는 추가 조치를 실행한다.

[전자신문 CIOBIZ] 신혜권 SW/IT서비스 전문기자 hkshin@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