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그룹-강동경희대병원,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 맞손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

한컴그룹(회장 김상철)은 강동경희대병원과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한컴그룹은 강동경희대병원이 보유한 의술과 자연친화적 치료 프로그램에 한컴그룹이 보유한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다.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 사물인터넷(IoT) 등이 대표적이다.

한컴그룹은 올 초부터 KAIST, 분당차병원 등과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강동경희대병원과 협업으로 치료·예방 분야 시너지를 기대한다.

한컴그룹 관계자는 “의료분야에서 혁신적 병원, 기업, 연구기관, 대학과 파트너십을 확대할 예정”이라며 “가평 58만평 부지에 헬스케어 사업뿐만 아니라 교육, 콘텐츠 등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을 적용한 SW단지를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