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안으로 혼동되기 쉬운 '젊은 백내장' Q&A

노안으로 혼동되기 쉬운 '젊은 백내장' Q&A

해마다 건강보험공단이 발표하는 ‘주요수술통계연보’에 따르면, 백내장은 가장 높은 수술 건수 비중을 차지하며 특히 4050 세대의 이른바 ‘젊은 백내장’ 환자가 큰 폭으로 증가세를 보인다. 눈의 노화가 빨라지고 조기검진의 기회가 확대되면서 나타나는 현상으로 해석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백내장을 노안(老眼) 증상과 혼동해 질환을 방치하고 뒤늦게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많다. 백내장 초기증상과 최근 수술방법, 수술 후 주의사항은 무엇인지, 환자들이 자주 묻는 질문들에 대해 강남 아이리움안과 강성용 원장의 도움말 들어보았다.

노안으로 혼동되기 쉬운 '젊은 백내장' Q&A

Q. 부모님께서 백내장 진단을 받으셨습니다. 적절한 수술시기와 최신 레이저 백내장수술의 장점은 무엇인가요?

강성용 원장 : 백내장 초기에는 약물로 진행속도를 늦출 수 있지만, 완치를 위해서는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수술적 치료가 불가피합니다.
백내장 수술에서 가장 중요한 과정은 수정체를 둘러싼 얇은 상피의 혼탁해진 수정체를 빼고 인공수정체를 넣는 통로를 내는 과정인데, 이때 기존의 초음파 기계와 의료용 칼 대신 레이저 장비를 이용해 더욱 정확하고 안전한 수정체 제거가 가능해졌습니다. 뿐만 아니라, 환자마다 각기 다른 수정체의 모양과 기울기, 백내장 밀도 등을 정밀하게 분석한 데이터를 반영한 1:1 맞춤형 백내장 수술이 진행됩니다. 환자 입장에서는 수술시간이 단축되는 장점도 있습니다.

Q. 40대 초반인데 최근 백내장을 진단 받고 수술을 고려 중입니다. 과거에 라식수술을 했는데 백내장 수술 시 주의사항이 있을까요?

강성용 원장 : 간혹 환자분들 중에 과거 레이저 시력교정술 이력이 백내장, 또는 다른 노인성 안질환 치료에 문제가 될 지 염려하시는 분들이 있는데, 안구질환 치료 및 수술에 장애가 되지 않습니다. 다만, 굴절교정술 전 눈 상태와 각막 굴절값에 대한 정보가 있다면 백내장 수술 시 삽입하는 인공수정체 렌즈의 정확한 도수 값을 계산하는데 큰 도움이 됩니다.

Q. 최근 문서 작업할 때 시력이 떨어진 느낌이 있는데 백내장 수술 시 시력 교정도 함께 할 수 있을까요?

강성용 원장 : 아직 사회활동이 왕성한 장년층의 이른 백내장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치료와 더불어 수술 후 시력의 질까지 높일 수 있을지 환자분들의 관심이 높습니다. 최근 수술 후 편안한 시력과 장기적 안전성을 갖춘 다양한 인공수정체가 개발되고 있습니다.
인공수정체는 크게 단초점, 다초점인공수정체로 나뉘어 왔고, 최근에는 보다 편안한 시력보완을 위한 근거리, 중거리, 원거리 시력을 보완한 연속초점 인공수정체까지 등장해 좋은 수술결과를 보이고 있습니다. 기존에 문제가 되던 야간 빛 번짐, 달무리 증상 등의 광학적 불편함을 개선해 수술 후 환자들의 만족도가 상대적으로 높습니다.
주의할 사항은 한번 삽입한 인공수정체는 합병증이 없는 한 제거하지 않기 때문에 직업, 취미, 생활 패턴 등을 고려해 의료진과 충분히 상담한 뒤 결정해야 만족도가 높으며, 추가 안질환이 있는 환자나 고령자들은 건강상태에 따라 원하는 인공수정체 삽입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이종민 기자(jongmin1@ciobiz.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