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410억원 규모 글로벌 수출 계약 체결

녹십자 본사 전경
<녹십자 본사 전경>

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범미보건기구(PAHO) '2017년도 남반구 의약품 입찰'에서 약 3700만 달러(약 410억원) 규모 독감백신 사업을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수주는 녹십자가 독감백신 수출을 시작한 이후 최대 규모다. 지난해 남반구 지역 독감백신 수출액보다도 15% 이상 증가했다. 독감백신 수출 6년 만에 누적 수주액 2억 달러를 돌파했다. 글로벌 독감백신 시장에서 성장도 지속된다. 녹십자는 세계 최대 백신 수요처 중 하나인 PAHO 입찰 시장에서 2014년부터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한다. 연간 독감백신 매출은 국내외 합쳐 1000억원이 넘는다.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