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올해 매출 7432억원 목표

17일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열린 제44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최성원 광동제약 대표가 영업보고 및 2017년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17일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열린 제44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최성원 광동제약 대표가 영업보고 및 2017년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광동제약(대표 최성원)은 17일 제44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올해 매출 목표를 7432억원으로 잡았다고 밝혔다. 회사는 작년 매출액 6363억원, 영업이익 457억원, 당기순이익 292억원을 기록했다고 보고했다. 매출액은 전년대비 11% 성장했다. 관계사를 포함한 연결매출은 1조564억원이다. 주당 현금배당은 80원으로 승인했다.

올해 매출 목표는 7432억원으로 설정했다. 정도경영과 핵심가치 확립을 경영방침으로 설정하고 △경영체계 혁신 △성장패러다임 혁신 △사고와 가치체계 혁신을 제시했다.

최성원 광동제약 대표는 “작년 모든 임직원 노력으로 전년대비 11% 성장한 6363억원의 매출액을 달성, 창사 이래 최대 성과를 기록했다”며 “올해는 '혁신 2017! 새로운 광동!'이라는 경영 슬로건 아래 매출목표를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