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랩-세계김치연구소, 김치 발효 유전체 연구 맞손

17일 김치 발효 유전체 연구 MOU 체결식에서 하재호 세계김치연구소장(왼쪽)과 천종식 천랩 대표 기념촬영을 했다.(자료: 천랩)
<17일 김치 발효 유전체 연구 MOU 체결식에서 하재호 세계김치연구소장(왼쪽)과 천종식 천랩 대표 기념촬영을 했다.(자료: 천랩)>

천랩(대표 천종식)은 세계김치연구소와 김치산업 발전을 위한 연구개발, 정보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양사는 김치 발효 미생물 유전체 연구 협력 △공동 연구개발 사업 추진 △학술정보 교류와 기술개발 자문 △인적자원 상호교류 △보유시설과 장비 공동 활용 등에 협업한다.

김치는 세계적 건강식품으로 주목받는다. 김치 내 다양한 유산균은 장 건강은 물론 다양한 대사질환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김치 유산균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 중인 김치연구소와 미생물 기반 유전체 분석 역량을 가진 천랩을 손을 잡는다.

천종식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이 전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으며 인체와 미생물 상호작용에 관심이 높아진다”며 “김치 유산균 연구 역량을 확보한 세계김치연구소와 바이오인포매틱스 플랫폼 기술과 미생물 분야에서 전문성을 가진 천랩이 협력해 상호 역량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위방향 화살표